첫번째 컨셉두개가 굉장히 참신한것같습니다. 쥐며느리의 형태를 띈게 굉장히 마음에드는군요.^^